대전시, 친구·가족 단위 안전한 언택트 게임 여행 출시
대전시, 친구·가족 단위 안전한 언택트 게임 여행 출시
미션 수행하는 게임형 여행프로그램 연말까지 운영
  • 김일환 기자
  • 승인 2020.10.16 15: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문산에서 바라본 대전시 전경.
보문산에서 바라본 대전시 전경.

[충남일보 김일환 기자] 대전시는 친구, 가족 단위 소규모 여행객들을 위한 게임형 여행프로그램 ‘미스테리투어 인(in) 대전’을 운영한다고 16일 밝혔다.

‘미스테리투어 인(in) 대전’은 과학과 역사를 테마로 한 가상의 스토리를 따라 여행 명소를 순차적으로 이동하면서 모바일앱과 게임키트를 활용해 임무를 수행하는 방식이다. 16일부터 12월13일까지 진행된다. 

두 가지 테마 중 과학기술편 ‘위기의 K-star’는 주요 과학 명소에 숨겨둔 인공태양 K-star 핵심기술 보관 장소의 단서를 하나씩 풀어가면서 과학도시 대전을 즐길 수 있게 구성됐다.

또 근대역사편 ‘비밀병기 확보작전’은 북한군의 남진을 막기 위해 로켓포를 안전하게 전달할 목적으로 주요 역사 명소로 이동하면서 임무를 수행하는 테마이다.

참가방법은 네이버 스토어 등 온라인 판매처에서 게임키트를 구입한 후 대전트래블라운지, 대전종합관광안내소에서 수령하고 ‘조인나우’앱을 내려 받아 설치 후 주어진 임무를 수행하면 된다.

참가비는 5000원이며, 2개 테마를 모두 수행한 타 지역 우수 참가자에게는 1등 100만원, 2등 50만원, 3등 30만원, 4등 10만원의 상금이 주어진다. 

한편 대전지역 참가자는 별도의 시상은 없지만 인증샷 등 다양한 이벤트에 참여할 수 있다. 

박도현 시 관광마케팅과장은 “포스트코로나 시대에 소규모 여행객들이 안전하게 대전의 매력을 체험해 볼 수 있는 프로그램을 준비했다”며 “앞으로 증강현실(AR), 가상현실(VR) 등 스마트 기술을 관광자원과 연계한 다양한 여행상품을 개발해 여행자의 다양한 취향을 수용할 수 있는 개별 여행 문화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