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시, 수돗물 수질평가위원회 개최…수질 개선 총력
공주시, 수돗물 수질평가위원회 개최…수질 개선 총력
윤도영 경제도시국장 주관, 의회 및 학계, 한국수자원공사, 시민단체 등 참여
  • 길상훈 기자
  • 승인 2020.10.18 1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도영 경제도시국장의 주관에 따라 열린 공주시 수돗물 수질평가위원회가 개최돼 앞으로 수질 개선에 총력이 기울여진다.(사진제공=경제도시과)
윤도영 경제도시국장의 주관에 따라 열린 공주시 수돗물 수질평가위원회가 개최돼 앞으로 수질 개선에 총력이 기울여진다.(사진제공=경제도시과)

[충남일보 길상훈 기자] 윤도영 경제도시국장의 주관으로 옥룡정수장에서 '2020 수돗물 수질평가위원회'가 16일 진행됐다.

이날 시의회 의원을 비롯 학계 전문가 및 한국수자원공사, 시민단체가 참여된 가운데 서로 머리를 맺되고 수질 개선에 대한 총력이 기울여갔다.

수돗물수질평가위원회는 수돗물의 수질을 시민의 입장에서 객관적으로 평가를 통해 그 결과에 따라 공표하고 수도시설 운영에 대한 자문 역할 기구도 함양됐다. 또한 의회 의원 및 학계 전문가, 한국수자원공사, 시민단체로 구성된 10명의 위원이 선정, 앞으로 활동에 들어간다.

위원들은 올 여름 타 지자체에서 발생한 수도꼭지에서 유충이 나온 것과 관련해 공주시의 정수시설 관리 실태를 긍정평가 한 뒤 앞으로도 적극적인 시설개선에 나설 방침이다.

또한 임달희 시의원은 공주시의 안전하고 깨끗한 수돗물을 시민이 안심하고 마실 수 있도록 적극적인 홍보와 주민서비스 제공에 더욱 만전을 기해줄 것을 제안했다. 

위원장을 맡는 윤도영 경제도시국장은 “위원회에서 제안한 다양한 의견을 적극 수도정책에 반영해 앞으로도 시민이 안심하고 마실 수 있는 수돗물 공급에 최선을 모아나갈 방침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