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내버스 노선안내책자 공공장소서 열람가능
시내버스 노선안내책자 공공장소서 열람가능
대전시, 10월기준 버스노선 안내책자 1만 5천부 공공장소에 비치
  • 김일환 기자
  • 승인 2020.10.18 13: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일보 김일환 기자] 대전시는 시내버스 이용불편 최소화를 위해 그동안 일부 조정된 노선정보를 수록한 10월기준 노선안내책자 1만5000부를 제작해 10월 말부터 공공장소에 비치한다고 18일 밝혔다.  

안내책자가 비치되는 공공기관(다중집합장소)은 행정기관(시청/구청/행정복지센터) 민원실, 도시철도공사, 교육청, 버스터미널, 관광안내소, 외국인지원단체 등이다.

노선안내책자에는 올해 신설 및 조정·보완된 노선정보가 모두 담겨져 있으며, 이용시민 편의를 위해 크기별(일반용, 포켓용), 언어별(국문, 영문)로 제작됐다.

노선안내책자는 인터넷과 모바일 매체를 통한 정보제공이 지속적으로 이뤄지고 있다는 판단에 따라 개인배부용이 아닌 ‘공공용’으로 제공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